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환경

[기후싸이렌] 탈원전하면 전기요금 오를까?

등록 :2021-12-02 11:12수정 :2021-12-29 14:33

[기후 침묵을 깨는 청년들의 말]
“전기요금 얼마면 적정한가요?”

라고 묻고 싶은 것이 솔직한 정부 생각일 것입니다. 박근혜 정부 시절 산업용 전기요금을 일부 올리긴 했지만 여전히 한국의 전기요금 수준은 다른 주요 경제국가들보다 저렴한 편입니다. 하지만 하루 종일 전기를 사용하는 자영업자, 중소기업 사장님들께는 약간의 인상도 큰 부담이 될 수 있습니다.

지난 10월 한국전력은 연료비 상승으로 3분기 전기요금을 기준연료비 대비 3원 인상 조정한다고 발표했을 때 역시 찬반 의견 교환이 활발했습니다. 한전은 연료비 상승 비용만 고려하면 13.8원을 올려야 하지만 ㎾h당 최대 ±5원, 전 분기 대비 ±3원 이내로 제한한 연료비 연동제 방침에 따라 3원만 올린다는 설명을 덧붙였지만 말이죠.

시민들의 부담을 줄이며 유일한 전기 공급자인 한전의 손해도 줄일 수 있도록 전기요금을 어떻게 현실화할 것이냐. 매우 중요하고 시급한 고민입니다. 이런 배경에서 문재인 정부의 장기 과제인 ‘탈원전’ 정책과 맞물려 “탈원전하면 전기요금 폭등한다”는 주장이 왠지 설득력 있게 들립니다. 하지만 현재의 전기요금 인상에 탈원전 정책이 영향을 줬다는 근거가 없어도 너무 없는데…. 이 영상이 전기요금의 모든 것…은 아닐 수 있지만, 일단 전기요금과 에너지 전환에 관심있는 분들은 기후싸이렌과 함께 해요~.

최우리 기자 ecowoori@hani.co.kr

출연: 빅웨이브 김예지·오동재, 한겨레신문 최우리

기술: 한겨레TV 박성영 촬영: 한겨레TV 장승호·배수연

편집: 연주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치킨뼈 화석, 플라스틱 화석’ 나올 지구…12m 쓰레기 지층 파보니 1.

‘치킨뼈 화석, 플라스틱 화석’ 나올 지구…12m 쓰레기 지층 파보니

일반고 EBS 켤 때, 특목고는 줌…교육불평등 키운 원격수업 2.

일반고 EBS 켤 때, 특목고는 줌…교육불평등 키운 원격수업

‘김학의 불법 출금’ 차규근 직위해제…“법적 조치 예정” 3.

‘김학의 불법 출금’ 차규근 직위해제…“법적 조치 예정”

법원 “강용석 빼고 경기지사 후보 TV토론회 방송 안 돼” 4.

법원 “강용석 빼고 경기지사 후보 TV토론회 방송 안 돼”

[속보] 확진 1만8816명…목요일 17주 만에 1만명대 5.

[속보] 확진 1만8816명…목요일 17주 만에 1만명대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탄소중립에 진심인 당신이 한겨레 후원회원 되어주세요